Homocysteine이란?

호모시스테인이란 메티오닌이란 아미노산이 분해되면서 나오는 유해물질로 혈관 벽을 파괴시켜 혈전을 생기게 한다.

Homocysteine으로 인한 질병은?

호모시스테인은 심장질환뇌졸중, 혈관질환기타 질병의 주된 원인 물질로서 콜레스테롤에 필적할 만한 주목을 받고 있다. 호모시스테인 농도 증가는 노인의 경우 인지 기능 장애 뿐만 아니라 알츠하이머씨병(Alzheimer's disease)과도 연관이 된다. 미국 보스턴 헤브류 노인재활센터 더글러스 킬 박사는 의학전문지 ������뉴잉글랜드 저널 오브 메디신������ 최신호를 통해 남성 825명과 여성 1,174명(59~91세)을 분석한 결과 남성의 경우 혈중 호모시스테인 수치가 가장 높은 상위 25% 그룹이 가장 낮은 하위 25%그룹에 비해 골다공증 위험이 4배, 여성은 2배 각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주장했다.


Homocysteine이 발생하는 이유는?

체세포가 혈액 내로 너무 많은 호모시스테인을 내보내면 동맥벽이 자극을 받아 동맥벽에 달라붙는 플라그-지방산 침적물 형성을 촉진하게 된다고 보고 있다.  이와 같은 투기현상을 일으키는 한 가지 원인은 엽산 (folate), 비타민 B6, 혹은 비타민 B12를 적게 섭취한 탓이라는 것을 연구들은 보여주고 있다. 이 연구는 메사추세츠주 보스턴에 있는 터프츠대학 (Tufts Univ.)의 USDA 노화에 대한 진메이어 인간영양연구센터 연구자들이 수행한 것이다. 체세포들은 아미노산 메치오닌을 시스테인으로 바꾸기 위해서 이 세 가지 비타민 B군이 필요하다. 만일, 어느 하나라도 부족하면 전환과정에서 중간산물인 호모시스테인이 축적되는 것이다.

 

Homocysteine과 연관 있는 것은?

엽산염, 비타민 B6, 비타민 B12

발표된 내용에 의하면 식사와 생활 양식이 혈중 호모시스테인 농도와 연관이 있으며 높은 호모시스테인 농도는 낮은 비타민 B6, 리보플라빈(B2) 섭취, 높은 알코올, 카페인 섭취, 흡연고혈압과 연관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크레아티닌과 호모시스테인 수준간에 강한 상관관계가 있다고 연구 결과는 말하고 있다.

 

Homocysteine 수치를 낮추는 방법은?

엽산 등 비타민 B를 듬뿍 섭취하는 것이다. 오렌지 주스현미도정이 덜된 곡류. 말린 . 브로콜리녹황색 채소. 계란이나 감자. 바나나. 우유. 참치 등에 많다.  김치도 도움이 된다.

식품으로 섭취가 부족한 경우라면 알약의 형태로 보충하는 것도 좋다. 종합비타민제나 영양제를 구입할 때 엽산 등 비타민 B 함량이 높은 제품을 골라 하루 한 두 차례 복용해주면 충분하다.